current

최형길 초대전

The 13th Solo Exhibition - 오늘

2019.10.22(Thu)~11.10(Sun)

작가는 모두가 말하는 자본주의 사회에서의 성공의 기준, 그것은 돈이고 돈은 곧 행복일까. 라는 물음을 작품을 통해 던진다.

 

현대인들은 세상의 통념에 따라 부의 기준을 만들고, 생활패턴이 만들어지며 그 곳에서 더 나은 상황이 되고자 끊임없이 경쟁하고 경쟁에서 이기고자 인생을 소비하며 뛰어다닌다. 그래서 작가는 작품 속을 가득 채우고 있는 집을 물질의 논리로 살아가는 현대인들의 모습이자 그들이 행복의 근원으로 삼고있는 부, 즉 큰 돈의 상징적인 표현이라고 말한다. 작가는 그것들이 모여 만들어 내고 있는 어떤 새로운 형상으로 현대인의 모습을 담담히 표현하고, 우리의 삶을 다시 한 번 되돌아 볼 수 있게 한다.

"미스터 김은 오늘도 달린다'

Mr.Kim은 오늘도 달린다 둘이, Acrylic, ink on canvas, 61.0 x 72.0 cm, 2018

41959 대구광역시 중구 봉산문화길 100  TEL. 070-7566-5995  FAX. 070-8223-5664

COPYRIGHTⒸ2016 by KIDARI GALLERY. ALL RIGHTS RESERVED

  • White Facebook Icon
  • White Twitter Icon
  • White Instagram Icon